홈 장바구니 주문배송조회 고객센터 1:1친절상담
로그인 회원가입
가을철 탈모관리는 어떻게 해야할까??
damoae 2010. 10. 19 (16:46) 3954
우리 머리에 머리카락은 얼마나 될까? 수백? 수천? 너무 많아 무신경하기 쉬운 머리카락이 선선해진 가을바람과 함께 날리기 시작했다. 머리카락은 생장기와 휴지기를 거쳐 빠지게 되며, 이후 다시 털이 나는 과정이 자연스럽게 되풀이 된다. 하지만 이 자연스러운 현상도 과하면 ‘탈모’라는 하나의 문제가 된다.

가을 날씨는 일교차가 커 두피의 유수분 밸런스를 깨뜨려 두피의 수분 부족 및 각질을 유발한다. 이는 머리카락을 힘없고 가늘게 하여 자주 끊기고 빠지게 하는 등 모발 손상 및 탈모를 초래한다.

가을철에 머리카락이 많이 빠지는 이유는 뜨거운 여름 동안 과도한 자외선 노출과 땀, 먼지 같은 노폐물에 의해서 나빠진 두피 때문에 가을철이 되면 집중적으로 머리카락이 빠지게 되며, 특히, 선선하고 건조한 가을철이 되면 세안 후 얼굴에 하얀 각질이 생기듯이 두피가 건조해지면서 과도한 각질층이 형성되어 두피질환이 발생하고 탈모를 부추기게 된다.

피부과 전문의 김희중 원장(삼성 CU클린업피부과)은 “스트레스로 인해 비듬이 많아지고, 모발이 점차 가늘어지면서 색이 옅어진다면 탈모의 전조증상이며 최근 이런 증상은 성별을 떠나 많은 이들의 골칫거리로,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생활환경에 노출된 것이 가장 중요한 악화 요인입니다” 라고 설명한다

피하고 싶은 탈모. 어떻게 해야할까??

▶ 식물성 단백질과 해조류, 과일, 야채를 충분히 섭취
탈모는 후천적인 환경과 스트레스, 잘못된 생활습관으로 인해 나빠지는 경우가 더 많기 때문에 모발을 성장시키는 역할을 해주는 단백질과 무기질, 비타민, 미네랄과 식물성 단백질인 콩, 검은깨, 찹쌀, 두부, 우유, 달걀, 녹차 등을 충분히 섭취하여 식습관을 개선하는 것으로도 탈모로 인한 고민을 절반으로 줄여 예방할 수 있다.

▶ 샴푸하기 전 브러시로 머리카락을 빗어 주자
많은 사람들이 머리카락을 빗지 않고 머리를 감지만 머리카락을 빗은 후 감게 되면 머리카락과 두피에 묻은 때나 먼지를 더 깨끗하게 씻어낼 수 있기 때문에 충분히 빗질을 한 후 샴푸를 하는 것이 좋다. 또한 머리를 자주 감으면 모발이 손상되어 탈모가 일어난다는 속설이 있으나, 이는 거짓된 이야기. 두피를 두드리면 혈액순환이 잘되긴 하지만 반면, 두피가 두꺼워지고 피지를 촉진시키는 부작용이 크므로 피하는 것이 좋다. 비누로 감는 것보다는 탈모 전용 제품인 헤어 샴푸와 린스를 사용하는 것이 탈모방지에 효과적이다. 또한, 머리를 감을 때 빠지는 머리카락은 이미 빠져있는 머리카락이나 또는 이미 손상된 머리카락이다. 따라서, 머리는 자주 감아주어 손상된 머리카락과 노폐물을 제거해 두피와 모발의 청결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야 한다. 마지막으로, 머리카락은 일정한 성장 주기가 있기 때문에 짧게 자른다고 더 빨리 자라는 것은 아니므로 자주 머리카락을 잘라 줄 필요는 없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
name password
  Content name date hits
가을철 탈모관리는 어떻게 해야할까??  
damoae
2010/10/19 3954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화정천서로 181, 303호 (초지동,아우라빌딩) | 회사 명 : 다모애 | 대표자 명 : 강성남
사업자등록번호 : 134 - 21 - 47360 | 통신판매업신고 제 2008 - 경기안산 - 0286호
문의 전화 : 031-520-6100 I FAX : 031-502-9922 | E-mail : help@damoae.co.kr | 개인정보 보호 관리자 : 강성남
Copyright ⓒ2012 다모애 All rights reserved. [사업자정보확인]